사이프레스 사이프레스 (Kenya)

Location:
Kenya

숲 다시 가꾸기

지난 60년이 넘는 기간 동안 60%가 넘는 케냐의 삼림이 영구 소실되었습니다. 수백 만 에이커의 숲이 농사와 숯 생산을 위해 벌목되고 개간되었습니다. 이러한 문제와 맞서 싸우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케냐 삼림 서비스는 케냐의 많은 부분의 숲을 다시 가꾸기 위해 수백 만 에이커의 땅에 나무를 심었습니다. 숲에 나무를 다시 심는 것과 더불어 케냐 정부는 사이프러스와 다른 나무들을 소규모 농부들에게 묘목으로 제공함으로서 숲 다시 가꾸기 노력을 도우려 하고 있습니다.

사이프레스

사이프레스 Cupressus sempervirens and lusitanic

사이프러스 에센셜 오일은 남유럽과 서아시아 출신으로 키가 큰 상록수에서 추출됩니다. Cypress는 활기차고 상쾌한 신선하고 깨끗한 향이 있습니다. Cypress는 스파 및 마사지 치료사에서 자주 사용됩니다.

사이프러스는 건조한 기후에서, 특히 케냐 산 지역의 높은 고도에서 잘 자랍니다. 또한 소규모 농부들에게 좋은 추가 수입원이 됩니다. 많은 농부들이 자연 담장 또는 방풍림으로 사이프러스 나무를 심었고, 완전히 다 자란 후 수확해 목재로 판매합니다. 나무가 수확된 후, 농부들은 자신들의 농장에 나무를 다시 심고 이 순환을 반복합니다.

추가 수입원

사이프러스 나무가 목재로 판매될 정도로 크게 자라기 위해서는 10년에서 20년 정도가 걸립니다. 하지만 그 기간 동안 나무들은 손질과 돌봄을 필요로 합니다. 사이프러스 나무를 목재로 판매하기 위해서는 곧고 길게 자라야만 합니다. 그러므로 농부들이 나무가 자랄 때 낮은 가지들을 가지치기 해줘야 합니다. 가지치기된 가지들은 상업적 가치가 없기 때문에 지금까지 버려지거나 불태워졌습니다. 하지만 가지치기된 나무들은 dōTERRA가 케냐에서 생산하기 시작한 아름다운 사이프러스 에센셜 오일로 증류될 수 있습니다.

에센셜 오일을 위해 사이프러스 나무 가지를 사용하는 것은 나무의 생애 주기 동안 농부들의 나무 돌보는 수고에 대한 보상을 받게 합니다. 20년 동안 나무에서 아무 수입이 없이 기다리는 것 대신, 가지를 팔아 매년 수입을 올리고, 나무가 다 자라면 더 많은 수입을 올리게 됩니다. 이는 농부들의 자녀를 학교에 보내거나 다른 생필품을 사는 데 사용되는 추가 수입원을 제공하는 것입니다.

그레고리와 안젤리카 뮤리티를 만나보세요

그레고리와 안젤리카 뮤리티는 dōTERRA를 위해 여러가지 에센셜 오일 품종을 재배하고, 케냐 산 지방에서 사이프러스 나무를 재배합니다. 그레고리는 집에 머물면서 자기 땅에서 아내와 함께 일할 수 있는 것을 좋아합니다. 그는 가족과 공동체와 가까운 곳에 있을 수 있습니다. 그는 여러 면에서 도시에서 일하는 것보다 더 나은 수입과 삶의 질을 제공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레고리는 여기저기에 가라고 했던 예전 직장보다 지금이 훨씬 좋고, 사이프러스 나무에서

사이프레스

사이프레스 Cupressus sempervirens and lusitanic

사이프러스 에센셜 오일은 남유럽과 서아시아 출신으로 키가 큰 상록수에서 추출됩니다. Cypress는 활기차고 상쾌한 신선하고 깨끗한 향이 있습니다. Cypress는 스파 및 마사지 치료사에서 자주 사용됩니다.

Comments

0 Comments

Add to the conversation

  • Filter comments by:

Please login to comment

Login
Post comment

Was this article helpful?